지부공지사항
지부활동사항
조합공지사항
오늘의뉴스
전국본부소식
전국지부소식
성명/논평
보도자료
뉴스클리핑
새소식
경조사
인사발령소식
퇴직공무원소통방
지부일정
보도자료
 
[기자회견문] 우리는 지난날의 우리가 아니다! 10.20 12시 멈춤은 권리 찾기의 첫 시작이다!
  2021/10/18 1456


우리는 지난날의 우리가 아니다!

10.20 12시 멈춤은 권리 찾기의 첫 시작이다!

 

공무원노조 15만 조합원의 선택은 하나다.

1020, 우리는 공무원노동자에게 씌워진 부당한 굴레를 벗어 던지고 당당한 노동자, 정의로운 국민의 지위를 되찾고, 우리의 일터를 바꾸기 위한 대장정의 시작을 선포하고 거침없는 투쟁으로 나아갈 것이다.

 

우리는 단지 공무원이라는 이유로 오랜 세월동안 수없이 차별받았고, 마땅히 누려야 할 정치기본권과 노동3권을 부정당하며 반쪽짜리 삶을 강요당했다. 또한 코로나19 19개월은 그야말로 육체와 영혼마저 갈아 넣으며 사명감 하나로 힘겹게 버텨온 시련과 인고의 세월이었다.

 

살기 위해우리는 외쳤지만 돌아온 것은 복종과 희생뿐이었다.

정부는 고맙다. 공무원들 덕분이다면서 임금과 수당을 삭감하고 노동조건을 후퇴시켜 오히려 우리의 사기와 자존감을 무참히 꺾어버렸다.

 

어디 그뿐인가? 사용자인 정부는 일을 시키고도 예산을 핑계로 수당조차 떼어 먹으면서, 툭하면 여론을 동원해 공무원 수당 부정수급운운하며 우리를 세금도둑으로 몰아세우고 징계로 겁박하는 반복적인 군기잡기를 멈추지 않았다.

 

더 이상 참을 수 없다. 공무원노동자에게 가해지는 부당한 차별과 불평등 해소, 노동존중의 행복한 일터, 보건·안전 사회공공성 강화를 위해 우리가 직접 나섰다.

 

공무원노조는 지난 910, 5대과제 쟁취를 위한 그 첫 시작으로 102012시에 1시간 동안 민원행정을 멈추겠다고 선언하고, 913일부터 한 달 동안 전국순회 대장정을 진행했다.

 

현장에서 만난 조합원들은 코로나19 방역과 국민의 생계지원을 위해 밤낮과 휴일도 없이 헌신하고 희생했지만, 보답은 고사하고 갈수록 열악해지는 처우와 복종만을 강요하는 정부의 독재적 행태에 분노했.

 

무참히 짓밟힌 공무원노동자의 자존감을 세우고 우리의 일터를 바꾸기 위한 10.20 12시 멈춤 공동행동에 떨쳐나설 것을 함께 결의하고 외치는 조합원의 목소리는 단호했눈빛은 타올랐.

 

공무원노조는 그 결의를 모아 지난 13일과 14‘5대과제 쟁취 102012멈춤! 공동행동참여를 묻는 조합원 총투표를 실시했다. 투표는 99,776명 중 67,428(67.6%)이 투표에 참가하여 63,315(93.9%)이 찬성, 압도적으로 가결되었다. 이 결과는 헌신하고 희생한 공무원노동자의 등에 비수를 꽂은 반 노동 문재인정부를 향한 분노의 표출이며 우리의 권리를 되찾기 위한 투쟁의 다짐이다.

 

이제 시작이다. 공무원노조는 총투표에서 확인된 조합원들의 결의를 받아 안고 ‘102012시 멈춤! 공동행동을 반드시 성사하고, 그 여세를 몰아 공무원노동자의 절박한 요구를 사회적 의제화하기 위하여 조직의 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총력투쟁에 나설 것을 선포한다.

 

새로운 사회대전환의 시대가 열리고 있다.

공무원노조는 차별과 불평등 세상을 깨부수고 생산의 주인이며 역사의 주체인 노동자정당한 권리를 온전히 보장받고 실현하기 위한 민주노총 10.20 총파업적극 지지하며 함께 한다.

 

또한, 노동자성을 부정당하며 영혼 없는 공무원으로 살기를 강요당했던 굴종과 오욕의 세월을 거둬버리고, 120만 공무원노동자의 잃어버린 존엄을 되찾고 우리의 일터를 존중이 있는 행복한 일터로 만들기 위해 신명을 바쳐 싸워 나갈 것을 엄숙히 선언한다.

 

정부는 들어라! 우리는 지난날의 우리가 아니다!

 

2021. 10. 18.

 

전국공무원노동조합


10.20 12시 투쟁 선포 기자회견문.hwp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630 [취재요청서] ‘연금 소득공백 해소 농성투쟁 보고 및 총력투쟁 선포 기자회견’ 개최 안내 2022.01.21 226
629 [기자회견문] 국회는 연내에 공무원·교원의 정치·노동기본권 보장 법안 개정하라! 2021.12.07 908
628 [취재요청서] ‘공무원·교원 정치·노동기본권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2021.12.06 785
627 [기자회견문] 정부는 소득공백 해소방안과 연금액 삭감 방지 방안을 마련하라! 2021.12.06 911
626 [취재요청서] ‘공무원연금 소득공백 해소방안 마련 촉구 기자회견’ 개최 안내 2021.12.02 1054
625 [기자회견문] 지방공무원 등골 빼먹는 투개표선거사무 개선하라! 2021.11.17 1351
624 [취재요청서] 공직선거 투개표 사무 부동의 서명 결과보고 기자회견 2021.11.16 1067
623 [기자회견문] 서울시 해직공무원 복직결정 촉구 기자회견문 2021.11.08 1068
622 [취재요청서] ‘서울시 해직공무원 복직결정 촉구 기자회견’ 개최 안내 2021.11.05 1112
621 [기자회견문] 공직선거 투개표사무 거부 기자회견문 2021.10.25 1590
620 [취재요청서] 기초단체공무원 공직선거 투개표사무 거부 기자회견 2021.10.21 1697
[기자회견문] 우리는 지난날의 우리가 아니다! 10.20 12시 멈춤은 권리 찾기의 첫 시작이다! 2021.10.18 1456
618 [취재요청서] 10.20 12시 멈춤! 조합원 총투표 결과보고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 2021.10.15 1405
617 [기자회견문] “더 이상 일하다 죽을 수 없다.” 정부와 지자체는 코로나 대응 인력 확충과 처우를 즉각 개선하라! 2021.09.24 1824
616 [취재요청서] 코로나 대응 공무원 죽음으로 내모는 문재인 정부 규탄! 코로나 대응 인력 확충 및 처우 개선 촉구 기자회견 2021.09.23 1570
615 [기자회견문]“더 이상 참을 수 없다! 공무원노동자의 목소리를 들어라!” 10월 20일 12시, 우리는 일손을 놓는다! 2021.09.10 2118
614 [취재요청서] ‘차별철폐! 노동존중! 사회공공성 강화! 10.20 12시 멈춤! 투쟁 선포 기자회견’ 개최 안내 2021.09.08 1586
613 [보도요청서] 국립대학 민주적 총장선거제 실현을 위한 교육공무원법 개정안 원안통과 촉구 성명 2021.08.30 1540
612 [기자회견문] 선거사무수당 인상 거부 기재부 규탄 기자회견 2021.08.12 2127
611 [취재요청서] ‘선거사무수당 인상 거부 기획재정부 규탄 기자회견’ 개최 안내 2021.08.10 2220
 
첫페이지가기이전 페이지가 없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마지막페이지가기
Copyright ⓒ2004 공무원노조 경남본부 진주시지부. All rights reserved.
경남 진주시 동진로 155 진주시청 8층(상대동 284) (우:52789) | TEL) 055-749-5891 | FAX) 055-749-0946